감사

40b3f5e2c2989e5eb2a312d2d64e3ece_1674517870_0638.jpg
 
 

감사

김희건 목사 0 03.29 08:10
지난 2 년여의 삶은 눌림의 삶 바로 그것이었다. 점점 쇠약해 가는 누나를 옆에서 돌보아 줄 수 없는 형편으로 인해 이웃 사람에게 사례를 주고 부탁했으나 힘들다는 연락을 받았고, Health care center에 부탁했으나 두 주일도 못되어 할 수 없다고 전화가 왔다. 뉴저지에 살면서 쉽게 내려갈 수도 없는 형편에 뜻밖의 사고를 당해서 오고 가는 일이 쉽지 않았다. 
그래서 마지막 수단으로 2월 22일, 누나를 Nursing Home으로 보내기로 작정하고, 앰불런스를 불러 병원으로 안내했고, 다행히 병원에서는 인근의 Nursing Home으로 누나를 보냈다. Nursing Homed에 대한 소문이 좋지 않아서 내심 걱정했다. 혹, 누나가 그곳에서 함부로 취급을 당하면 어쩌나 하는 것이었다.
일단 Nursing Home으로 들어가면 누나의 모든 재산이 그리 들어간다는 말을 들었기 때문에 그런 줄 알고 있었다. 오늘 누나가 있는웨스트 버지니아 Nursing Home에 방문하고서 그 동안 마음 졸었던 모든 것이 일시에 씻겨 나가는 것을 경험했다.
그곳 시설은 정말 정결했고 거기 있는 노인들을 정성껏 대하는 모습을 보았고, 거기 일하는 분들이 한결같이 친절했다. 누나는 전보다 건강한 모습으로 거기 노인들과 함께 풍선 놀이를 하고 있었고, 누나는 독방에 거하고 있었다. 집에서 누워만 있던 누나가 wheelchair에 앉아 운동을 하고 있었다. 놀라운 변화 아닌가! 하나님이 이렇게 인도해 주실 줄 생각도 못했기에 그저 감사의 마음뿐이다. 마음의 모든 짐이 한 순간 내려 가는 것을 경험했다.
"너희 염려를 다 주께 맡겨 버리라, 그가 너희를 돌보시느니라," 이 말씀을 의지해서 기도하고 기도했다. 시시 때때로 누나를 하나님의 손에 의탁했다. 그 결과를 오늘 볼 때, 마음의 감사와 기쁨이 얼마나 큰지 말로 다할 수 없다.
누나가 없는 빈 집에서 누나의 흔적을 느끼면서 외로운 삶 속에서 열심히 성경 공부를 하고 지낸 모습을 볼 수 있었고, 동생들을 생각하는 마음도 읽을 수 있었다. 서울에 사는 형을 위해서도 큰 돈을 보내준 것도 알게 되었다. 누나는 나를 위해서도 check를 써 주곤했다.
집사람과 함께 와서 건강한 모습으로 미국 노인들과 함께 노는 모습을 보고 다시 뉴저지로 떠나간다. 여기까지 선히 인도해 주신 하나님께 감사의 마음을 남겨야 한다는 생각으로 누나 집에 도착해서 이 글을 쓰고 있다. 어려운 일을 만날 때마다 낙심하지 말고, 기도해야 할 이유가 성경 속에 있다: "너희 길을 여호와께 맡기라, 저를 의지하면 저가 이루시고" 하나님의 사람들은 하나님의 성실하심과 그 약속으로 세상을 살고 있다 하겠다.


ⓒ 복음뉴스(BogEumNews.Com)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58 4월을 맞으며 김희건 목사 04.02
257 부활과 생명의 복음 김희건 목사 03.31
256 거짓말의 심각성 김희건 목사 03.29
255 4월이 온다 김희건 목사 03.29
열람중 감사 김희건 목사 03.29
253 구름같이 둘러싼 허다한 증인들 김희건 목사 03.17
252 그리스도 예수 안 김희건 목사 03.17
251 염려로부터 자유 김희건 목사 03.13
250 내 청춘은 내가 정한다. 이재영 선교사 03.13
249 아름다운 기도 이재영 선교사 03.12
248 인연의 시간 이재영 선교사 03.11
247 나를 가장 잘 아는 자는... 이재영 선교사 03.10
246 5 가지 신비의 약 이재영 선교사 03.08
245 누가 다스리는가? 김희건 목사 03.08
244 의와 진실의 가치 김희건 목사 03.07
243 찬양의 삶 김희건 목사 03.07
242 만물의 시작과 끝 김희건 목사 03.07
241 무에서의 창조 김희건 목사 03.07
240 최고의 축복 이재영 선교사 03.07
239 만물의 시작과 끝 김희건 목사 03.02

8b418fa90f9f2f95e82f4fab17f43c42_1677894975_7876.jpg

글이 없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